카드

하나카드, 대만 온라인 숙박예약 플랫폼 ‘아시아요'와 전략적 제휴

제휴 기념으로 10만원 이상 결제 시 5% 하나머니 추가 혜택까지

하나카드는 대만 최대의 온라인 숙박예약 플랫폼인 아시아요와의 전략적 제휴를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협약으로 하나카드의 해외여행 특화 모바일 플랫폼인 ‘글로벌머스트해브’(GLOBAL MUST HAVE) 통해 하나카드로 아시아요에서 숙박업소 예약 및 결제 시 대만은 10%, 일본, 태국, 홍콩,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한국은 7%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되었다.



하나카드는 올해 상반기 중 아시아요의 대만 제휴사인 신광 미츠코시 백화점, 드럭 스토어인 코스메드(康是美), 타이페이 101등 연계 제휴를 통해 대만여행 예정인 하나카드 손님에게 다양한 혜택을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하나카드는 이번 아시아요와의 제휴기념으로 4월 말까지 하나카드 홈페이지, 모바일 앱, 원큐페이 앱, GLOBAL MUST HAVE 등에서 ‘아시아요 제휴 기념 Special 혜택’ 이벤트 응모 후 10만원 이상 예약 및 결제 시 결제 금액의 5%를 하나머니(최대 15000머니)로 적립해주고 별도 추첨을 통해 선정된 40명에게는 전세계 1,200여개 공항라운지에서 사용 가능한 ‘더 라운지 멤버스’ 무료 이용권 2매를 증정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한경호 하나카드 글로벌&신성장사업본부장은 “GLOBAL MUST HAVE를 통해 손님과 제휴사를 직접 연결해, 손님은 출국에서 귀국까지 손님의 주요 여정에 꼭 필요한 서비스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고, 제휴사는 하나카드의 손님을 대상으로 매출 및 홍보효과를 증대할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손님의 만족과 편의를 위해 지속적으로 국내외 제휴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하나카드 홈페이지, 해외이용 모바일 플랫폼 GLOBAL MUST HAVE, 하나카드 고객센터에서 확인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우리은행, 대전지역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75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광역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광역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