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신한생명, 2019년 소비자중심경영(CCM) 최우수기업 선정 및 대통령 표창 수상

신한생명이 창립 이래 대통령 표창 수상은 이번이 처음이며, 이날 3회 연속으로 CCM 인증도 획득했다.


신한생명은 서울 중구에 위치한 그랜드 앰배서더 서울 호텔에서 열린 ‘2019년 소비자중심경영 우수기업 포상 및 인증서 수여식’에서 ‘소비자중심경영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되었으며, 이와 함께 정부 포상 중 최고의 훈격에 해당하는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이는 최고경영자의 리더십과 경영전략을 비롯해 기업 가치창출의 주요 활동이 소비자 관점에서 이뤄지고 있음을 인정받은 것이다. 신한생명은 지난 2015년에 첫 CCM 인증을 획득했다.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은 공정거래위원회가 주관하고 한국소비자원이 평가 및 인증한다. 2019년 소비자중심경영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신한생명은 ‘프리미엄 CCM 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는 특권도 함께 부여받았다.

신한생명은 소비자 의견 경청을 통한 소비자중심경영을 강화하고 관련 체계를 지속적으로 고도화 했으며, 금융업권의 소비자중심경영 문화를 주도적으로 선도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할 수 있었다.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CEO 경영방침 중 첫 번째 항목인 ‘고객가치 극대화’를 바탕으로 소비자중심경영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도입하고 전 직원의 적극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창립 이래 최초로 ‘대통령 표창’ 수상의 영광을 안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소비자중심경영을 더욱 공고히 하여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실천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신한생명은 소비자중심경영을 강화하고 고객의 목소리를 경청하기 위해 고객의 소리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 하는 ‘고객중심경영 시스템’ 구축, 전국 각 지역의 소비자 목소리를 경청하기 위해 최고경영자가 현장으로 직접 찾아가는 ‘CEO 현장집무실’, 온·오프라인 고객으로 구성된 ‘100인의 고객배심원단 제도’ 등을 올해 새롭게 시작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