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경제

한국마사회 부·경본부, '경마공원 현장 점검' 안전보건 협의회 개최

한국마사회 부산·경남지역본부는 지난 11월 28일 협력업체 11개사와 부·경본부 본관 대회의실에서 '제7차 상생협력 안전보건 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의회에는 정형석 본부장을 비롯한 부·경본부 임직원 10명과 각 협력업체 현장 소장 11명이 참석해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회의를 가졌다.


이날 부·경본부는 '상생협력 안전보건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본관 사무실, 경마 관람 시설물 등 사업장 내 안전관리 실태 점검에 나섰다.


정형석 마사회 부산·경남지역 본부장은 "안전, 환경 분야는 국가적 이슈인 만큼 협력업체와의 상생협력이 필수적"이라며 "안심 일터, 안심 경마공원을 위해 수시로 점검을 강화해 안전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