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웹케시, 대한민국 신성장 경영대상 국무총리 표창 수상

대한민국 핀테크 산업 활성화 이끌어...국내최초 편의점ATM 개발부터 경리나라까지

B2B핀테크 전문기업 웹케시는 대한민국 신성장 경영대상 정보통신기술 부문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한 대한민국 신성장 경영대상은 제 4차산업 시대의 성장동력 발굴에 초점을 맞춰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을 선정, 미래를 예측하는 행사다. 
 


웹케시는 설립 초기부터 신성장을 거듭해왔다. 국내 최초로 기업 인터넷뱅킹 구축을 시작, 국내 최초 편의점 ATM 출시, 국내 최초 가상계좌서비스 등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여온 국내 핀테크 1세대 기업이다.
 
웹케시는 기업 자금관리시스템(CMS)으로 기업의 경영혁신에 기여했다. 2004년 대기업용 CMS 브랜치를 시작으로 2007년 공공기관, 초대기업용 CMS 인하우스뱅크를 출시했다. 현재 브랜치를 사용하는 기업은 현대백화점, 포스코, 풀무원, 롯데제과 등 6000여개이며, 인하우스뱅크를 사용하는 기업은 국민건강보험, 한국전력공산, 호반건설, NC소프트 등 400여개에 달한다.


작년에는 소상공인용 경리 프로그램 경리나라를 출시해 소상공인 경리업무의 자동화를 지원하고, 세무사 지원 플랫폼 ‘위 멤버스 클럽’으로 핀테크 기술을 세무사 업무에 적용시켰다. 또 웹케시는 국내 시중은행에 오픈 API를 최초로 제안한 회사다. 현재 금융API에 적용되는 핵심 보안인증인’핀 어카운트(Fin-Account)를 개발해냈으며, 국내 최초 오픈API를 개발, 출시했다.
 
이외에도 한국 핀테크 산업협회 설립, 마이데이터 산업 기여,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을 통한 제로페이 직불결제 인프라 확산 등 대한민국 핀테크 산업 활성화에 기여해오고 있다.
 .
윤완수 웹케시 대표는 “B2B핀테크 한 곳만을 우직하게 바라보며 회사를 경영해나가고자 했다”며 “정보통신 부문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받게 되어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금융 서비스를 좀 더 편하고 빠르게 발전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1년 3개월 간 활동 마무리
(사)한국인터넷기업협회(회장 한성숙)산하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운영위원장 렌딧 김성준 대표)는 협의회 활동을 마무리한다고 21일 밝혔다. 인터넷기업협회 내에 조직되었던 협의체 활동을 마무리하고, 온라인투자연계업을 대표하는 법정협회 준비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8년10월5일 마플협 발족 후 1년 3개월 만의 일이다. 마플협은 그간 국내 P2P금융기업 중 신용대출을 중심으로 하는 업체들을 대표해 왔다. 강력한 자율규제안을 제정해 시장 건전성 제고와 자정 작용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고, 소비자 보호를 강화하는 활동을 주도해 왔다. 또한 앞서 P2P금융이 발전한 미국과 영국 등 국가의 산업 발전 현황과 법 제도에 대한 정보를 국내에 전파해, P2P금융에 대한 범 사회적인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마플협의 활동 마무리는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 제정 후 자연스런 수순으로 결정되었다. 협의회 시작 때부터 법 제정 후 새로운 법정협회가 설립될 것을 염두에 두었기 때문. 별도의 협회를 조직하지 않고 인기협 산하의 협의체로 구성해 활동한 이유이기도 하다. 그간 마플협 운영위원장을 맡아온 렌딧의 김성준 대표는 “이후 마플협에 참여했던 회사들은 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