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전시· 포럼

체인파트너스, '크립토 파이낸스 포럼 2019' 초청

Techfin Asia 무료 참가 초대

오는 12월 5일과 6일 양일간 체인파트너스와 킨텍스가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테크핀 축제 'Techfin Asia 2019'에 초대한다.



이번 행사에는 Bitcoin Core 개발자로 잘 알려진 Jimmy Song을 비롯 BTCC의 창업자인 Bobby Lee, 은행들이 출자한 블록체인 선두기업 R3의 아태지역 책임자 등 블록체인·크립토 분야 선구자들을 비롯 Microsoft, Walmart, Grab 등 글로벌 기업들의 핀테크 사업 담당자들이 내한해 자사의 사업 현황을 소개한다.


한국에서도 신한금융그룹, 미래에셋증권, 한화, 한국시티은행의 혁신 담당자들이 변화상을 소개하며, 삼성전자, 한국남부발전, 야놀자 등이 발표에 나선다.


'체인파트너스 크립토 파이낸스 포럼 2019'는 한국에 기관 대상 크립토 금융을 가장 일찍부터 전파해 온 당사 표철민 대표의 한해 정리와 내년도 전망을 시작으로, 매크로 경제와 비트코인의 향방을 다룰 한대훈, 한중섭 애널리스트의 발표, Asset class로서의 크립토를 조명하는 블록크래프터스 세션, DeFi 사업의 현황과 미래를 조명할 두나무 자회사 DXM의 세션, 암호화폐 차익거래를 비롯한 알고리즘 트레이딩의 현황을 소개할 하이퍼리즘 세션, DeFi 스테이블 코인의 대표주자인 Maker의 세션, 마지막으로 전세계 거래소의 오더북 통일을 진행중인 퀀트리즘 세션으로 이어진다.


체인파트너스와 킨텍스는 이 행사와 12월 5~6일 양일간 열리는 전시회, 12월5일에 열리는 테크핀 스타트업 쇼케이스 등 세가지 행사에 참가할 수 있는 Expo Pass를 12월4일까지 사전등록한 분들에 한해 무료로 제공한다.


체인파트너스 관계자는 "기술 중심의 금융 혁신을 뜻하는 '테크핀(Techfin)'을 주제로 금융과 IT, 블록체인, 크립토, 대기업, 스타트업에 이르기까지 가장 폭넓은 만남의 장이 될 이번 Techfin Asia 행사에서 많은 사업 아이디어와 네트워크를 얻어가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은행, 뱅크샐러드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 진행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와 우리비상금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서비스 출시를 기념하여 오는 20일까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 앱(App)에서 고객이 직접 우리은행 우리비상금대출의 개인별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할 수 있는 ‘우리비상금대출 금리 확인하기’서비스를 지난달 18일 오픈했다. 이 서비스가 지난 6월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이후 우리은행과 뱅크샐러드는 관련 오픈API 개발을 진행했다. 고객은 뱅크샐러드 앱에서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한 후, 위비뱅크 앱과 연동하여 대출을 약정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뱅크샐러드 앱에서 조회 서비스를 이용하고, 위비뱅크 앱에서 대출을 실행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매일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 5명에게 5만원 상당의 빕스 외식상품권을 제공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뱅크샐러드 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지난 7월 출시한 우리비상금대출은 금융거래정보 부족으로 은행 대출에 어려움이 있는 이들을 위해 비금융정보인 통신사 신용등급(Tele-score)을 신용평가에 활용한 상품이다. 최대한도는 300만원으로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한도대출)으로 취급되며, 대출금리는 통신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