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500만좌 돌파 이벤트 진행

우리카드는 대표상품 ‘카드의정석’ 시리즈 500만좌 돌파를 기념하여 풍성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카드의정석’ 시리즈는 지난 해 4월 처음 선보인 이후 시장에서 뜨거운 인기를 누려왔으며, 연이어 단일 상품 시리즈 업계 최단 발급 기록을 갱신해 오다 출시 20개월 만인 이날 500만좌 돌파라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이달 29일부터 다음달 말일까지 해당 이벤트에 응모하고, ‘카드의정석’ 시리즈 상품을 통해 결제한 고객을 대상으로 이용금액에 따라 풍성한 경품을 제공한다. 추첨을 통해 카드의정석 카드 플레이트 형태의 순금 한 냥(1명), LG프라엘 초음파 5종 풀패키지(3명), 다이슨 퓨어쿨(6명), 에어팟2 무선충전(10명), 위비 꿀머니 1만점(480명) 등 총 500명에게 경품이 증정된다.

 

다음달 2일부터 8일까지 일주일 동안 마켓컬리 할인 이벤트도 진행된다. 우리카드(법인, 선불카드 제외)로 마켓컬리에서 7만원 이상 결제하면 5000원을 즉시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음달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 간 네이버페이에서 우리카드(법인, 선불카드 제외)로 등록 후 결제하면 5% 청구할인(1일1회, 2000원 한도 내)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SNS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우리카드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이달 29일부터 다음달 13일까지 총 2주 동안 5가지의 게임이 진행될 예정이다. 게임은 3일 간격으로 순차적으로 진행되며, 카드의정석 500만좌 돌파와 관련된 내용으로 구성돼 있다.

 

매 회차당 게임의 정답을 맞춘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기념굿즈(10명)가 제공되며, 1~5회차 까지의 게임의 정답 모두를 맞춘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500만좌 기념 순금카드(10명) 경품이 증정될 예정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은행, 뱅크샐러드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 진행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와 우리비상금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서비스 출시를 기념하여 오는 20일까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 앱(App)에서 고객이 직접 우리은행 우리비상금대출의 개인별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할 수 있는 ‘우리비상금대출 금리 확인하기’서비스를 지난달 18일 오픈했다. 이 서비스가 지난 6월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이후 우리은행과 뱅크샐러드는 관련 오픈API 개발을 진행했다. 고객은 뱅크샐러드 앱에서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한 후, 위비뱅크 앱과 연동하여 대출을 약정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뱅크샐러드 앱에서 조회 서비스를 이용하고, 위비뱅크 앱에서 대출을 실행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매일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 5명에게 5만원 상당의 빕스 외식상품권을 제공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뱅크샐러드 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지난 7월 출시한 우리비상금대출은 금융거래정보 부족으로 은행 대출에 어려움이 있는 이들을 위해 비금융정보인 통신사 신용등급(Tele-score)을 신용평가에 활용한 상품이다. 최대한도는 300만원으로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한도대출)으로 취급되며, 대출금리는 통신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