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공유 · 문화

한국마사회, 말문화 공연 '레클리스 1953' 개최

한국마사회가 오는 26일부터 2일간 말 문화 공연 '레클리스 1953'을 개최한다. 4일부터 예매가 시작되며 17일까지 2주간 얼리버드 5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레클리스 1953'은 6.25 한국전쟁에서 활약한 경주마 출신 군마의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한 말 공연이다. '레클리스'는 경마장이 서울 신설동에 있던 시절 '아침해'라는 이름의 경주마로 활동하다, 6.25 한국 전쟁 발발에 따라 미군에 의해 차출되어 탄약과 포탄을 나르는 임무에 투입됐다.


특히 1953년 일명 '네바다 전투'에서 보급 기지와 최전방고지를 386회나 왕복했다는 기록이 있으며, 눈과 다리에 총상을 입고도 산에서 부상자를 하산시키는 등 전장에서 각종 임무를 완수해 '레클리스(Reckless, 무모한)'라는 새로운 이름을 얻었다. 미군은 종전 후 '레클리스'를 미국으로 이송해 훈장을 수여하고 하사로 진급시켰고, 미국 라이프지는 1999년 세계 100대 영웅으로 꼽았다.


지난 2015년, 2016년에도 같은 모티브로 공연돼 전석 매진될 정도로 사랑받은 바 있다. 올해 '레클리스 1953'은 더 화려한 구성으로 한층 진화된 공연을 보여줄 예정이며, 인천 아시안게임 은메달


리스트 전재식 감독을 포함, 국내 최정상급 실력의 승마단이 음악, 무용 등에 맞춰 고급 승마 기술로 그려낸다.


미디어 파사드 등 최신 기술을 도입해 승마장을 무대로 꾸밀 예정이고, 공연 시간 70분 동안 총 20두의 말이 출연해 지축을 울리는 말발굽 소리가 가득한 이색 공연을 펼친다. 또한 와이어 시스템을 활용한 화려한 플라잉 퍼포먼스로 땅과 하늘 모두 볼거리를 꽉 채울 예정이다.


티켓 가격은 1만원으로 관람객들에게는 소정의 기프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과 티몬에서 할 수 있다. 군인, 국가유공자, 승마인(기승인증능력 증빙 소지 필수)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한국콜마, 세계화장품학회서 ‘천연 항노화 수생식물’ 발표 한국콜마가 이태리 밀라노에서 열린 ‘2019세계화장품학회(IFSCC)’에서 국내 화장품 제조기업 중 유일하게 신기술에 관한 연구를 발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학회에서는 각국을 대표하는 화장품 과학 전문가들이 모여 ‘태양계의 행성과 이에 어울리는 화장품 이야기’를 10개 주제로 나누어 다양한 발표 및 논의를 했다. 한국콜마는 ‘아쿠아포닉스시스템으로 재배한 신규 천연 항노화 수생식물’을 발표했다. 친환경 수경재배 농법인 아쿠아포닉스(Aquaponics)기술로 국내 자생식물인 어리연꽃(Nymphoides indica)의 기원을 명확히 하고, 재배를 표준화하는 것이 연구의 주요 내용이다. 수생식물 어리연꽃은 금은련화(金銀蓮花)라는 생약명으로 열병, 두통 등 치료에 주로 사용되어 왔으나, 자외선에 의해 손상된 피부를 보호하고 주름개선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도 확인돼 향후 화장품 소재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연구는 지속가능한 천연자원을 국산화한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한국콜마는 2017년 8월 발효된 나고야의정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내에서 자생하는 식물을 활용해 자원화하는데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에 화장품을 비롯한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