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우수 기업

하이콘, 포킷 흥행 돌풍 … 블록체인 서비스 최단 시간 흥행 기록

하이콘이 지난 30일 베타 오픈한 ‘포킷’ 이용 디지털 자산 수량이 7000만 개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출시 3일 만이다. 플랫폼 퍼블릭 블록체인을 운영하는 프로젝트로는 드물게 생태계 확장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큰 성공을 거둔 사례라는 게 블록체인 업계 평가다.


정식 오픈이 아닌 베타 오픈한 ‘포킷(POKIIT)’이 역대 최고 수준의 흥행 가도를 달리며, 하반기 하이콘 로드맵 진행을 앞둔 시점에 관심을 주목받고 있다.


‘포킷(POKIIT)’은 디지털 자산 월렛으로 디지털 자산 월렛 서비스뿐만 아니라, 에어드랍, 스테이킹, 이벤트, 실시간 크로스 스왑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포킷(POKIIT)은 베타 오픈 당시 다양한 디지털 자산을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혀, 추가될 디지털 자산이 무엇인지 업계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스테이킹은 하루만 보관해 디지털 자산을 분배받을 수 있는 서비스로 하이콘처럼 디지털 자산 내 스테이킹 기능을 지원하지 않더라도 포킷을 통한 스테이킹 환경을 가능하게 한다.


크로스 스왑은 기존 메인넷 디지털 자산의 거래소 상장 제한 환경을 해결하는 보완 장치로 별도 스냅샷이 필요 없다. 상시 스왑이 가능해 메인넷 디지털 자산과 ERC-20 디지털 자산 블록체인 모두 중단 없이 상시 가동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한편, 최근 하이콘은 ERC-20 상시 스왑을 결정한 바 있으며, 하이콘 관계자는 “현재 베타 오픈임에도 예상 못 한 이용에 감사드린다”며, “10월 중 크로스 스왑과 스테이킹이 순차 오픈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한국콜마, 세계화장품학회서 ‘천연 항노화 수생식물’ 발표 한국콜마가 이태리 밀라노에서 열린 ‘2019세계화장품학회(IFSCC)’에서 국내 화장품 제조기업 중 유일하게 신기술에 관한 연구를 발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학회에서는 각국을 대표하는 화장품 과학 전문가들이 모여 ‘태양계의 행성과 이에 어울리는 화장품 이야기’를 10개 주제로 나누어 다양한 발표 및 논의를 했다. 한국콜마는 ‘아쿠아포닉스시스템으로 재배한 신규 천연 항노화 수생식물’을 발표했다. 친환경 수경재배 농법인 아쿠아포닉스(Aquaponics)기술로 국내 자생식물인 어리연꽃(Nymphoides indica)의 기원을 명확히 하고, 재배를 표준화하는 것이 연구의 주요 내용이다. 수생식물 어리연꽃은 금은련화(金銀蓮花)라는 생약명으로 열병, 두통 등 치료에 주로 사용되어 왔으나, 자외선에 의해 손상된 피부를 보호하고 주름개선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도 확인돼 향후 화장품 소재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연구는 지속가능한 천연자원을 국산화한다는 점에서도 의미가 크다. 한국콜마는 2017년 8월 발효된 나고야의정서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내에서 자생하는 식물을 활용해 자원화하는데 지원과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에 화장품을 비롯한 의약품, 건강기능식품


배너

배너

배너

IT 금융결제 전문기업 웰컴페이먼츠, P2P금융기업 시소플랫폼과 전략적 협약
IT 금융결제 전문기업인 ‘웰컴페이먼츠’가 동산담보 전문 P2P금융기업 ‘시소플랫폼’와 양사의 사업활성화를 위해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소플랫폼 투자자를 대상으로 가상계좌서비스를 29일부터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계기로 신규 상품개발 및 P2P금융 연계 서비스모델 발굴 협력 등 양사의 장기적인 발전을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자자들은 웰컴페이먼츠의 P2P분리보관계좌시스템을 통하여 시소플랫폼의 서비스를 보다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웰컴페이먼츠는 웰컴금융그룹이 2017년 설립한 기업으로 전자결제대행(PG)과 소프트웨어 개발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고있으며, 전자금융서비스와 IT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기현 웰컴페이먼츠대표는 "시소플랫폼과의 MOU는 웰컴페이먼츠가 오랫동안 준비한 P2P분리보관계좌 시스템을 바탕으로 투자자 보호를 달성하고,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 구축에 더욱 집중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다. 끊임없는 개발과 도전정신으로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먼저 제공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전했다. 시소플랫폼 이정윤 대표는 "더욱 안정적인 시스템 구축과 P2P금융 연계 서비스 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