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전시· 포럼

이차전지 전문 컨퍼런스 ‘더 배터리 컨퍼런스 2019’ 개최

한국전지산업협회는 ‘제8회 The Battery Conference 2019’를 개최한다.



한국전지산업협회는 10월 17일~18일 양일간 서울 COEX에서 진행 예정인 국내 최대규모 이차전지산업 전문 전시회 ‘InterBattery 2019’의 부대행사로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이차전지 산업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다양한 산업의 동력이자, 세계의 친환경 정책을 위한 필수 산업으로 급성장하고 있으며 한국은 중국, 일본과 함께 이차 전지 산업을 선도하고 있다.

배터리 리서치 기관인 B3 등에 따르면 세계 전기차용 이차전지 시장은 2025년 2018년 대비 5배 성장한 약 100조원에 이를 것이며, ESS용 이차전지 시장 또한 2025년에 약 10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는 등 성장성이 매우 높은 시장이다.

배터리 컨퍼런스에서는 LG화학(김종현 사장) 포스코케미칼(김도형 상무)의 기조연설을 비롯하여 국내외 배터리 업계의 전문가를 초빙, 미래 배터리 시장의 다양한 측면을 탐구하고 업계의 비전과 전략을 모색한다.

첫째 날에는 국내 1위 이차전지 제조업체인 LG화학에서 배터리 시장에 대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며, 전기차 충전기 시장과 전기차 시장, 그리고 배터리 소재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우선 전기차 및 충전기와 관련하여 닛산, 메르세데스-벤츠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와 국내외 발표자들이 ▲일본 충전기 시장 동향 ▲고전압 안전과 대응 조치 교육의 중요성 ▲중국 전기버스의 최근 시장동향 및 기술 개발 ▲영국 전기차 셀 생산 시장 ▲일본 전기차 및 리튬이온전지 시장 동향에 대한 발표를 진행한다. 또한 배터리 원자재 및 소재 시장이라는 주제로 ▲이차전지 소재 수급 불균형 해소 방안 ▲고전압용 LNMO 스피넬 양극재 기술 ▲국내 흑연 수급 현황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둘째 날에는 배터리의 음극재와 양극재를 모두 생산하는 소재 업체인 포스코케미칼의 기조연설과 더불어, 배터리 재활용 산업에 대한 패널 토론이 펼쳐진다.


또한 차세대 배터리 기술에 대한 발표로 ▲전기차를 재충전하는 전고체전지 ▲배터리 효율 향상과 스마트 첨가제 ▲배터리 산업을 위한 첨단 스마트 공장에 대한 발표가 준비되었다. 마지막으로 ESS에 대한 발표로 서울대 문승일 교수님의 ▲에너지 전환과 4차산업 혁명의 시대, 한국 ESS의 역할 발표와 함께 미국, 유럽 ESS 시장에 대한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이번 배터리 컨퍼런스 2019에서는 이차전지 산업과 관련하여 중요한 이슈들이 총망라될 예정이다.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로 인해 이차전지 소재·부품·장비의 자립화가 중요한 과제로 부각되었고,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이러한 경향을 반영하여 기조연설에 양·음극재 소재 기업인 포스코케미칼을 선택하였으며 양극소재, 음극소재와 첨가제, 제조 장비에 이르기까지 관련 주제의 발표들을 준비하였다. 이외에도 전기차 및 전기차 충전기, 배터리 재활용, ESS 등 이차전지 산업에서 관심도가 높은 주제들로 구성하였다.

또한 배터리 컨퍼런스 연사들 대부분이 해외 전문가들로 구성된 국제 컨퍼런스로서 국내에서 저명 연사를 쉽게 만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배터리 컨퍼런스 2019의 전반적인 등록 문의 및 안내는 컨퍼런스 홈페이지및 전화로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보기



캐롯손해보험, 국내 최초 '디지털 혁신 손해보험사'로 출범 캐롯손해보험은 2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디지털 손해보험사 설립 본허가 승인을 획득하고, 국내 최초 ‘디지털 혁신 손해보험사’로 출범한다고 밝혔다. 캐롯손해보험은 지난 1월 예비허가 이후 본격적인 영업 개시를 준비해왔다. 캐롯손험보험은 이번 금융위의 회사 설립 본허가 승인을 받은 후, ‘캐롯주식회사’라는 기존 사명을 ‘캐롯손해보험’으로 변경하는 한편, 상품과 서비스의 출시 준비를 마무리하는 내년 초부터 본격적인 영업을 시작한다. 국내 최초의 디지털 전업 손보사를 표방하는 캐롯손해보험은 한화손해보험, SKT, 현대자동차, 알토스벤처스 등의 대형 투자사와 함께 출범했고, 금명간 스틱 인베스트먼트의 참여를 통해 천억원 규모로 자본금을 구성할 예정이다. 국내외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는 게 캐롯손해보험의 설명이다. 캐롯손해보험은 기존에 없던 새로운 상품군으로 고객에게 다가설 예정이다. 먼저 캐롯손해보험은 국내 자동차보험에서 아직 시도하지 않은 “퍼마일(PER MILE)”의 개념을 도입해 자동차보험 가입자가 일정기간 실제 운행한 거리만큼만 보험료를 납부할 수 있도록 상품을 준비하고 있다. 빅데이터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라이프 스타일별 생활밀착형보험 상품도 선보인

배너

배너

배너

IT 금융결제 전문기업 웰컴페이먼츠, P2P금융기업 시소플랫폼과 전략적 협약
IT 금융결제 전문기업인 ‘웰컴페이먼츠’가 동산담보 전문 P2P금융기업 ‘시소플랫폼’와 양사의 사업활성화를 위해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소플랫폼 투자자를 대상으로 가상계좌서비스를 29일부터 제공한다고 30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계기로 신규 상품개발 및 P2P금융 연계 서비스모델 발굴 협력 등 양사의 장기적인 발전을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자자들은 웰컴페이먼츠의 P2P분리보관계좌시스템을 통하여 시소플랫폼의 서비스를 보다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웰컴페이먼츠는 웰컴금융그룹이 2017년 설립한 기업으로 전자결제대행(PG)과 소프트웨어 개발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고있으며, 전자금융서비스와 IT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기현 웰컴페이먼츠대표는 "시소플랫폼과의 MOU는 웰컴페이먼츠가 오랫동안 준비한 P2P분리보관계좌 시스템을 바탕으로 투자자 보호를 달성하고, 안정적인 서비스 운영 구축에 더욱 집중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다. 끊임없는 개발과 도전정신으로 고객이 원하는 서비스를 먼저 제공할 수 있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전했다. 시소플랫폼 이정윤 대표는 "더욱 안정적인 시스템 구축과 P2P금융 연계 서비스 모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