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인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디지털 생태계 ‘3초(超) 경영’ 으로 혁신"

한국형 애플카드 출시...100% 디지털로 구현

창립 12주년을 맞은 신한카드가 100% 디지털로 구현되는 혁신 카드를 출시한다. 신한카드는 창립 12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기존 카드업의 틀을 깨는 혁신적 금융서비스 론칭 행사를 가졌다고 1일 밝혔다.



신한카드 임영진 사장은 기념식에서 ‘초연결·초확장·초협력’이라는 키워드를 통해 디지털 생태계를 ‘초연결’하고 한계 없는 업의 ‘초확장’을 이루며 사회와 함께 꿈꾸는 ‘초협력’을 만들어 나가는 신한카드의 ‘3초 경영’ 미래상을 제시했다.

임사장의 ‘3초 경영’ 전략은 카드 중심의 고객개념을 확장한 통합 멤버십과 초개인화 마케팅 등을 통해 ‘디지털 생태계를 초연결’하고 혁신적인 비니지스 모델 육성과 글로벌 포트폴리오 추진을 통해 ‘한계 없는 업의 초확장’을 이룬다. 또한 그룹과의 원신한(One-Shinhan) 전략, 원컴퍼니(One-Company) 조직문화, 시대가 요구하는 원소사이어티(One-Society) 상생 활동으로 ‘함께 꿈을 키우는 초협력’을 추진해 나간다는 의미이다.

이러한 ‘3초 경영’에 입각하여 신한카드는 업계 최초로 100% 디지털 방식의 플랫폼 멤버십 서비스인 ‘D-Club(Digital Club, 이하 디클럽)’을 출시한다. 디클럽은 카드 신청·발급·이용·상담 등 신한카드 이용 경험의 전 과정을 플라스틱 카드 없이 신한페이판(PayFAN)을 통해 디지털로 구현하고 절감된 모든 비용을 고객 혜택으로 되돌려주는 혁신적 금융 서비스다.

신한카드는 2019년 내에 신규 고객 1만명을 선착순 모집하여 새로운 혁신 서비스 체험과 함께 다양한 디지털 이용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관련 서비스를 구현할 예정이다.

특히 개인정보 유출이나 도난이 의심될 때마다 카드번호를 쉽게 변경할 수 있는 ‘카드 시큐리티 서비스’나 기존의 신용카드 납부 방법에서 벗어나 매월 납부할 금액을 확인하고 납부 일자를 직접 선택할 있는 신개념의 ‘스마트 빌링’ 서비스도 도입할 계획이다.

또한 한도 소진율이 50%를 넘으면 잔여 한도를 알려주는 ‘한도잔액 자동알림’, 카드 디자인을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는 ‘카드 셀프디자인’ 등 신한카드만의 디지털 역량을 결집한 다양한 혁신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이번 창립기념식에서 또 다른 혁신 금융서비스인 ‘신용카드기반 송금서비스’와 ‘개인사업자 CB(Credit Bureau)사업’ 론칭 행사를 진행 ‘초확장’과 ‘초협력’을 지향해 나가는 신한카드를 그려냈다.

신한카드 임영진 사장은 “역경 앞에서 누군가는 포기하지만 다른 누군가는 새로운 기록을 세운다는 말이 있듯이 신한카드가 플라스틱 카드라는 사각의 틀을 과감히 깨고 새로운 미래를 위해 도전해야 한다”며 “신한금융그룹이 지향하는 ‘일류신한’ 사상에 입각하여 ‘초연결·초확장·초협력’이라는 3초 경영의 프레임을 통해 혁신적 금융 리더로서 카드업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미래에셋생명, 업계 최초 스마트폰 ‘원스톱’ 보험 청약 미래에셋생명은 1일, 업계 최초로 모바일 기기를 활용한 완성형 원격지 청약 시스템을 오픈했다. FC와 고객의 최초 대면 이후, 보험 계약의 전 과정을 스마트폰으로 진행하며 고객과 FC 모두의 편의를 획기적으로 개선한다. 특히, 생보 및 손보사를 통틀어 최초로 계약자와 피보험자가 다른 ‘계피 상이’ 계약에 대해서도 모바일 청약이 가능해 업무 범위를 대폭 확대했다. 미성년자 계약도 업계 최초로 모바일에서 원스톱으로 가능하다. 미래에셋생명은 그 동안 계약자와 피보험자의 서명을 직접 대면해서 받아야 했던 절차를 개선해 ‘알림톡’ 서비스를 개시했다. 계약서류 확인 및 서명 등 필수 항목을 고객의 스마트폰으로 URL로 전송, 실시간으로 계약을 처리하는 방식이다. 오는 11일부터는 업계 최초로 계약자가 미성년자인 계약도 모바일 기기만으로 청약이 가능하다. 청약할 수 있는 보험료 금액에도 상한선을 두지 않는 등 불필요한 제약 조건을 없앴다. 이 시스템은 미래에셋생명이 판매하는 모든 상품에 적용된다. 자사 모든 상품을 완성형 모바일 청약으로 구현한 것도 역시 업계 최초다. 이번 완성형 모바일 청약 시스템 오픈으로 미래에셋생명은 FC와 고객 모두 윈윈(win-win)할

배너

배너

배너

어니스트펀드-뱅크샐러드, "P2P금융 투자 대중화 본격 신호탄 쏜다"
어니스트펀드는 뱅크샐러드 운영 기업 레이니스트와 제휴를 맺고, 뱅크샐러드 서비스를 통해 고객확대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국내 핀테크 산업을 이끌며 ‘고객지향 서비스’를 펼치고 있는 양대 브랜드의 만남은 ‘간편투자 대중화’ 시대를 앞당기는행보로 눈길을 끈다. 이번 제휴로 어니스트펀드에서 최고 인기상품으로 등극한 SCF(Supply Chain Finance) 선정산 채권을 비롯해 아파트 담보, 건설자금 투자상품 등 탄탄한 수익성과 안정성을 두루 갖춘 검증된 투자상품을 선보인다. 투자수익률 연 6%를 기대할 수 있는 SCF 상품의 경우 부실율, 연체율 0% 기록과 함께 최소 투자금 1만원, 투자 기간도 1~2개월에 불과해 뱅크샐러드 주 사용 고객층인 2030 세대들의 큰 호응이 예상된다. 어니스트펀드는 개인의 자산을 쉽게 관리할 수 있는 돈 관리 분야 1위인 뱅크샐러드와의 협업을 통해 서비스 채널을 확장하는 것은 물론, 누구나 부담없이 진입할 수 있는 친근하고 유용한 P2P 투자 경험을 널리 알리는 것에 주력할 계획이다. 뱅크샐러드는 높은 신뢰도와 안정성을 인정받고 있는 어니스트펀드와의 제휴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보다 폭넓은 금융 상품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종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