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우리카드,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초청 이벤트 진행

우리카드는 지난해 이어 올해에도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고객 초청 이벤트를 진행 중이라고 9일 밝혔다.

 


우리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이벤트에 응모 후 10만원 이상 이용한 고객(법인/기프트카드 제외)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총 200명(100쌍)에게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10월 5일자 입장권을 증정한다.

 

축제기간 내내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 페스티벌 라운지에서 홍보 부스도 함께 운영된다. 현장에서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한 입장객을 대상으로 무릎담요, 종이의자, 종이테이블, 야광봉 등 야외 축제를 위한 필수품을 제공한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자연과 음악이 함께하는 자라섬에서 가을의 정취와 재즈의 아름다운 선율을 통해 일상 속 힐링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은 올해로 16주년을 맞이하는 대한민국 대표적인 문화축제로 오는 10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경기도 가평군 자라섬 일대에서 진행된다.

 

우리카드 홈페이지와 모바일앱에서 이벤트 응모 및 혜택에 관련된 자세한 사항을 확인 할 수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금융그룹, 초강력 태풍 ‘링링’ 피해복구 특별 금융지원 실시 우리금융그룹은 초강력 태풍‘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과 지역주민의 신속한 피해복구와 재기를 위해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피해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과 주민을 대상으로 3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오는 30일까지 실시한다. 피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3억원 범위 내의 운전자금 대출이나 피해실태 인정금액 범위 내의 시설자금 대출을 지원하며, 기존대출은 1년 범위 내에서 만기연장이 가능하고 분할상환 납입기일은 유예 받을 수 있다. 또한 피해지역 주민에게는 개인 최대 2천만원의 긴급 생활자금 대출과 대출금리 최대 1% 포인트 감면, 예적금 중도해지 시 약정이자 지급, 창구송금수수료 면제 등이 지원된다. 우리카드는 태풍 피해 고객을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청구되는 카드 결제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유예한다. 피해 발생 후 결제대금이 연체된 고객의 경우, 신청자에 한해 접수일로부터 3개월까지 연체이자를 면제하고 관련 연체기록을 삭제한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태풍 링링으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지역주민과 소상공인, 중소기업에 대출, 금리우대, 수수료 감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며, “피해 기업과 주민들이 빨리 재기해 일상으로 복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