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아비봇,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과 거래 이벤트 실시

금융 트레이딩 봇 솔루션 기업 오토드래곤이 국내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오토드래곤은 이벤트 참여 시 이벤트 신청자 선착순 50명에게 ‘아비봇 플래티넘’ 서비스를 30일 동안 무료로 제공하며, 이벤트 기간 내 거래량 상위 5명에게는 빗썸 거래 수수료 쿠폰을 지급하는 거래왕 이벤트를 동시에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오토드래곤은 금융 트레이딩 봇 솔루션 개발 전문회사로 현재는 암호화폐 거래에서 사용 할 수 있는 ‘아비봇 플래티넘’을 개발하여 B2C 서비스를 하고 있다. 특히 이전 코빗, 후오비코리아와 같은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와 제휴 및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어 이미 국내 암호화폐 시장에서는 트레이딩 봇 기술로 검증이 이루어진 회사이다.

오토드래곤은 현재 B2C로 서비스 중인 ‘아비봇 플래티넘’ 외에도 B2B나 자산 운영사, 펀드 등의 대규모 자금을 암호화폐로 손실 없이 트레이딩 할 수 있는 서비스까지 개발을 완료하였으며 지속적인 R&D를 통해 다양한 금융 트레이딩 솔루션을 선보이며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마상용 오토드래곤 대표는 “국내 최대 거래소인 빗썸의 이용자를 대상으로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빗썸과 협력 분야를 확대해 나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빗썸과의 이벤트로 오토드래곤의 주력 서비스인 암호화폐 재정거래 서비스가 기술과 수익성, 안정성 등 모든 부분이 암호화폐 시장에서 인정받게 되었다”며 “빗썸에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금융,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와 양국 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 협약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4일 ‘한-미얀마 비즈니스포럼’에서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UMFCCI)와 해외 진출 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체계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상대 국가에 진출하는 기업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 체계구축의 발판을 마련했다. 한국, 미얀마 양국의 기업은 상대국가 진출시 행정절차, 금융업무, 투자정보 제공 등의 지원을 우리금융그룹과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로부터 받게 된다. 더불어 미얀마 상공회의소연합회는 우리금융그룹의 미얀마 비즈니스 확대와 정착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리금융그룹은 2012년 미얀마 진출 이후 급성장하여 현재 국내 금융기관 중 최다인 59개의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우리은행 양곤사무소 및 우리파이낸스미얀마(40개), 우리카드 투투파이낸스(18개)가 운영중이며, 우리금융그룹은 농업자금 대출, 학자금 대출 등 서민금융지원 뿐만 아니라, 병원시설 지원 등 사회공헌활동도 지속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협약 체결로 국내 기업의 미얀마 진출을 지원하게 됐다”며, “미얀마 등 동남아시아에 진출하는 국내 기업에 대한 지원과 미얀마 기업의 한국 시장 진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

종합 P2P금융 1위 어니스트펀드, 하반기 공개채용 실시
어니스트펀드(대표 서상훈)는 대한민국 금융 혁신을 함께 이끌어 갈 ‘어니스트 크루’ 하반기 모집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어니스트펀드는 이번 채용에서 주력 분야인 부동산금융과 IT개발 직군을 중심으로 총 18개 분야에서 인재를 모집한다. 부동산 부문 공개 채용 직무는 ▲부동산PF 채권관리 ▲부동산PF 영업 ▲부동산PF 영업지원 ▲부동산PF 심사 ▲부동산PF 공정관리 ▲법인·기관투자 영업 ▲금융전략기획 ▲기업금융 심사·영업 신입 ▲여신영업기획 등이다. 핀테크에 관심 많은 개발자들에게도 좋은 기회다. 어니스트펀드는 이번에 핀테크 기업의 핵심 경쟁력으로 꼽히는 ▲백엔드 서버 개발 ▲iOS 모바일 앱 개발 ▲QA 부문에서 개발 인력 채용을 진행한다. 어니스트펀드에는 이미 자산운용사, 증권사, 건설사 등 기존 금융권 출신 전문가들과 카카오, 티맥스소프트 등 굴지의 IT기업 출신 개발자들이 포진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각 분야의 핵심 인재들이 모여 있는 독보적인 맨파워로 핀테크 혁신을 이끌어가고 있는 선도 기업 어니스트펀드에 몸담아 전문성과 역량을 한층 끌어올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외에도 어니스트펀드는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