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한국마사회 사회공익 힐링승마, 방역직무 종사자 심리 상태 개선 효과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최근 과천소재 본관에서 방역직무 종사자 대상 힐링승마 연구 결과 발표회를 개최했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과 임직원 그리고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이하 방역본부) 관계자, 힐링승마 참가자 등 20여 명이 모여 연구결과를 발표하고 논의를 진행했다.


한국마사회는 말(馬)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지난해부터 고위험 직무스트레스를 경험하고 있는 사회공익 직군에 대해 힐링승마를 무상 지원하고 있다.


말을 이용한 사회적 가치 실현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으며, 국민 안전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는 소방공무원, 방역직무 종사자, 교정직 등이 지원대상이다.


이번 연구 대상인 방역업무 종사자들은 타 공공기관 대비 이직률이 5배에 이를 정도로 업무 과정에서 상당한 스트레스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구제역, 조류독감 등 대규모 전염병 발생으로 인한 가축 살처분을 담당하기 때문에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우울증 등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한국마사회는 방역본부와 MOU를 맺고, 지난 3월부터 2개월간 51명의 방역 업무 종사자들에게 EAL(Equine-Assisted Learning, 말 매개 학습) 프로그램을 활용한 힐링승마 강습을 16회 무상 지원하고, 설문조사와 인터뷰 등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이번 힐링승마 효과성 연구는 렛츠런재단의 지원과 한국재활승마학회 주관으로 이뤄졌다. 고위험 스트레스 직무의 특성과 직결된 정신건강 증진에 초점을 두어 ’스트레스 수준‘, ’우울 수준‘ 및 ’삶의 질‘ 등의 변화를 중점적으로 연구했으며, 모두 긍정적인 효과를 확인했다.


프로그램 시행 전 중등도 이상의 스트레스 수준인 참여자가 전체의 68.9%인 31명이었는데, 프로그램 종료 후 23명으로 17.8%p가 줄었다. 특히 스트레스 상황에 처했을 때 주로 회피전략을 취해왔던 것과 달리, 사회적 지지 추구, 문제 해결 등 긍정적인 대처 방식으로 변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극적인 효과가 나타난 분야는 우울수준이다. 참여자 중 약 17.8%인 8명이 경도 혹은 중등도의 우울증을 가지고 있었지만, 힐링승마 프로그램 후 이 중 1명의 참여자를 제외하고 모두 정상범위로 완화되었다.


또한 ‘삶의 질’ 부분을 살펴본 결과, ‘활력’, ‘정신건강’, ‘감정적 역할 제한’, ‘사회적 기능’, ‘일반건강’, ‘신체적 역할 제한’ 등 6가지 하위 영역에서 응답자들의 평가 점수가 최대 46%까지 상승하며, 긍정적인 변화를 확인했다.

 
힐링승마 참여자 예산군청 함승주 수의사는 ‘과거 경험 때문에 대동물인 말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으나, 말의 목을 만지는 순간 따뜻함을 느끼며 동물에 대한 심리적 태도가 전환되는 계기가 됐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국마사회는 지난해에도 힐링승마를 지원받은 소방공무원을 대상으로 동일한 연구를 진행하여, 우울증상 감소,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 증상 완화 등을 확인한 바 있다.


연구 책임자 권정이 재활승마학회장은 “작년에 이어 힐링승마의 심리 상태 개선 효과를 재확인한 것으로, 더 다양한 직무 스트레스와 정서적 어려움에 대한 치유 프로그램으로서의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힐링승마 참가자들의 반응이 뜨거워, 사회 곳곳의 추가 수요가 이어지고 있다. 이번 효과성 입증을 토대로 더 다양한 사회공익 직군 을 대상으로 힐링승마 지원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니 많은 응원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두나무, ‘블록체인 무료강좌’에 뜨거운 관심...UDC 2019 개최 기념 두나무는 지난 13일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 개최 기념 ‘블록체인 무료강좌’ 제2회 세션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강좌에는 블록체인 업계 종사자는 물론, 일반인들까지 약 200명의 참석자들이 모여 블록체인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다. 1부 주제인 '블록체인의 개념과 역사,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강연자로 나선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의 노상규 교수는 네트워크의 가치와 중요성을 강조하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는 단순한 유행이 아니며 인터넷 혁명을 뛰어넘어 세상을 바꿀 열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2부에서는 '블록체인이 가져올 생활의 변화, 산업 혁신의 미래' 주제로 넥스트머니 저자이자 조인디의 콘텐츠 책임자인 고란 기자가 강연을 진행했다. 고란 기자는 “공유경제 시대에서 기존의 주주 자본주의는 이미 한계에 봉착했다”며 “블록체인을 통해 기업의 성장에 기여한 노동자는 물론 소비자에게도 적절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는 21세기형 협동조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 및 대중화를 위해 마련된 무료 강좌는 오는 8월 20일에 마지막 강연을 남겨두고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지난 강연에 이어 블록체인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