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거래소 포블게이트, 중국 북경에서 ‘한중블록체인’ 행사 성료

암호화폐 거래소 포블게이트(대표 김태원)는 지난 6일 중국 북경에서 ‘한중블록체인’ 행사를 주최하여 성황리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중블록체인 세미나는 포블게이트, BRP, 글로스퍼가 주최하고, CIDA, TVCC, 운집(雲集) 등이 함께 주최했다.


제휴 매체인 금색재경(金色财经), 화성재경(火星财经) 등 총 16개 업체가 참여하고, 중국 매체에서 AI과학기술매체(AI科技传媒), BTC315, 재경해(财经海), 리크박스(LEEKBOX) 등 72개 업체와 한국 매체에서 블록체인허브, 토큰포스트 등 6개 매체가 참여했다.


행사에는 암호화폐 산업 연구 결과와 한국 포블게이트 거래소 소개가 진행됐다.


한국 포블게이트 거래소 소개는 BRP 한충호 대표가 진행했으며, BRP 조현진 대표, 디지털 자산 연구소 부소장 샤오칭(邵青), 광동 천해 금융기술연구소 원장 우위엔원(武源文), 중국 유명 경제학자이자 중국 디지털 자산 연구소 소장인 주지아밍(朱嘉明)이 패널 토론에 참여했다.


한편 포블게이트는 한국 암호화폐 거래소로 2019년 7월 8일 오픈했다. 현재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메이저 코인과 더불어 드레곤베인, 스펜드코인, 타우스블록 등 유망 코인을 상장하여 이슈가 된 바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두나무, ‘블록체인 무료강좌’에 뜨거운 관심...UDC 2019 개최 기념 두나무는 지난 13일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 개최 기념 ‘블록체인 무료강좌’ 제2회 세션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강좌에는 블록체인 업계 종사자는 물론, 일반인들까지 약 200명의 참석자들이 모여 블록체인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다. 1부 주제인 '블록체인의 개념과 역사,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강연자로 나선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의 노상규 교수는 네트워크의 가치와 중요성을 강조하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는 단순한 유행이 아니며 인터넷 혁명을 뛰어넘어 세상을 바꿀 열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2부에서는 '블록체인이 가져올 생활의 변화, 산업 혁신의 미래' 주제로 넥스트머니 저자이자 조인디의 콘텐츠 책임자인 고란 기자가 강연을 진행했다. 고란 기자는 “공유경제 시대에서 기존의 주주 자본주의는 이미 한계에 봉착했다”며 “블록체인을 통해 기업의 성장에 기여한 노동자는 물론 소비자에게도 적절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는 21세기형 협동조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 및 대중화를 위해 마련된 무료 강좌는 오는 8월 20일에 마지막 강연을 남겨두고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지난 강연에 이어 블록체인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