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우리은행, 광복절 74주년·창립 120주년 기념 특판예금 출시

우리은행은 8.15 광복절 74주년과 우리은행 창립 120주년을 기념해 특판예금을 출시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오는 8일 광복 74주년을 기념하여 ‘우리 특판 정기예금’을 출시한다. 저축기간은 6개월이며, 만기 해지시 연 0.8% 포인트의 우대금리 적용으로 최고 연 1.7%의 금리가 제공된다. 최소 가입금액은 개인당 100만원으로 총 3000억 한도내에서 선착순 마감한다. 상품 가입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시즌한정 텀블러(120명) 및 퍼플콜드컵(815명)을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영화 ‘봉오동 전투’ 관람권 증정 이벤트와 ‘8월생 우리아이 행복나눔’ 이벤트를 진행한다.

 

‘봉오동 전투’ 관람권 증정 이벤트는 신용대출 신청 고객이나 마케팅동의 신규 등록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13일까지 진행된다. 이벤트 기간 동안 신용대출을 신규 약정하거나 SMS, 이메일 등을 통한 마케팅에 최초 동의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영화 관람권(1899명)을 제공한다.

 

‘8월생 우리아이 행복나눔’ 이벤트는 2013년~2019년 출생한 8월생 영·유아를 대상으로 오는 15일부터 내달 15일까지 한달간 진행된다. 이벤트 기간 동안 우리아이 행복적금이나 청약종합저축 가입한 어린이에게 추첨을 통해 핑크퐁 케익 쿠폰(100명), 베스킨라빈스 아이스크림 쿠폰(100명)을 제공한다.


이벤트와 관련한 상세한 내용은 우리은행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해당 상품가입고객에게 문자메시지를 통해 추후 이벤트 내용을 안내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1899년 민족 자본으로 설립된 대한민국 정통은행으로서 광복절을 맞아 독립운동가를 기리고, 120년 동안 우리은행을 사랑해주신 고객에게 보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