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공유 · 문화

가스공사, "미혼모의 꿈과 행복을 응원해요"...'2019 새싹맘 지원사업' 개강식

미혼모 자립 돕고자 5천만 원 기탁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지난 25일 대구 달서구 아가쏘잉 협동조합에서 미혼모 자립 지원을 위한 '2019년 새싹맘 지원사업' 개강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가스공사, 대구시청,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아가쏘잉 협동조합 관계자, 수강생 25명이 참석했으며, 가스공사는 새싹맘 사업을 위한 지원금 5000만원을 기탁했다.


가스공사는 지난해부터 '새싹맘' 브랜드로 청소년 미혼모 6명에게 개인 특성을 고려한 1:1 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간호조무사·피부 관리사·미용사 과정)를 제공해왔다.


올해에는 대구지역 미혼모 17명을 대상으로 재봉기술 교육을 해 수강생이 직접 만든 장난감 대여 바구니와 기념품을 가스공사 장난감 도서관(대구지역 8곳)에 판매함으로써 일자리 창출 및 경제적 자립기반 마련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인문학 강의, 문화공연 관람, 가족 나들이 등 각종 힐링 프로그램을 병행해 수강생의 심리·정서적 안정에도 힘을 기울인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미혼모에 대한 사회적 편견과 차별을 해소하고 공동체 의식을 함양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밝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한 상생협력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